日언론 "김정남 살해 여성 용의자 2명 숨진 듯"


아사히TV "北공작원 추정…입막음 가능성"








말레이시아 온라인 매체 '더스타'가 지난 13일 오전 9시쯤(현지시간) 촬영된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KLIA) 폐쇄회로(CC)TV를 공개했다. 당시 이곳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이 살해됐다. 사진은 용의자로 유력시되는 여성을 포착한 공항 CCTV 영상 갈무리. 뉴스1




말레이시아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겸 조선노동당 위원장의 이복형 김정남을 살해한 것으로 추정되는 여성 2명이 모두 사망한 것으로 보인다는 보도가 나와 주목된다.

일본 아사히TV는 15일 복수의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 "북한 공작원으로 보이는 여성 2명이 모두 사망했다는 정보가 있다"며 "(김정남 살해에 대한) '입막음을 위한 게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고 전했다.

김정남은 지난 13일 오전 9시(현지시간)쯤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에서 독성 물질에 노출돼 살해됐다.

현지 경찰은 당시 신원 미상의 여성 2명이 김정남에게 독성 물질을 사용한 것으로 보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

일본 정부도 이날 오전 스기타 가즈히로(杉田和博) 관방 부(副)장관 주재로 관계 부처 '합동정보회의'를 소집하는 등 각 부처가 입수한 김정남 피살 사건 관련 정보를 공유·분석하는 작업을 계속하고 있다.

뉴스1

작성일 2017-06-29 17:36:14

© capitalismbetrayed.com All Rights Reserved. POWERD BY Team DARK NESS.